부동산 중개 스타트업 집토스, 2,3월 중개 수수료 100% 지원

배포일자
Jan 28, 2021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 집토스, 2,3월 중개 수수료 100% 지원

  • 원,투룸 임대차 계약 중개 수수료 0원
  • 집토스 앱과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매물 확인 후 직영 부동산 방문 고객 대상

image

(집토스=2021.01.28)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 집토스(대표이사 이재윤)가 2월과 3월 부동산 중개 수수료 100% 지원 이벤트를 연다고 28일 밝혔다.

중개 수수료 100% 지원 이벤트는 2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두 달 간 집토스에서 원·투룸 부동산 임대차 계약을 진행한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적용 매물은 집토스 앱이나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한 서울특별시, 경기도 수원시 내 원·투룸이다. 중개 가능한 실매물은 2021년 1월 기준 3만 5천여 개다.

집을 구하는 고객은 집토스 앱 혹은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매물을 찾고 집토스 직영 부동산에 방문하면 된다. 이후 집토스 소속 공인중개사가 매물 확인부터 상담, 계약에 이르는 과정을 책임진다. 현재까지 집토스에서 진행한 누적 중개 상담 건은 10만 건 이상이다.

집토스는 2016년 설립 이후 서울과 수원 16곳에 집토스 직영 부동산을 운영하고 있다. 전문 인력이 직접 수집한 매물만 중개하며 거래 가능 실매물은 온라인 홈페이지에 투명하게 공개하고 있다. 온라인 홈페이지와 앱에서는 1만 4천여 건의 실거주 후기 또한 확인할 수 있다.

이재윤 집토스 대표는 "집을 찾는 일이 어렵고 힘든 과정이 아니라, 설레는 일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3월까지 중개 수수료를 100% 지원하게 됐다"며 "향후 집을 구하는 고객이 살고 싶은 집을 편리하고 안전하게 얻을 수 있도록 원, 투룸 소형 부동산에서 다양한 거주용 부동산으로 중개 영역을 확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집토스 홈페이지(https://ziptos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집토스 소개]

집토스(https://ziptoss.com/)는최고의 부동산 거래 경험을 제공하면서 고객의 불안을 해소하고 부동산 시장의 신뢰를 되찾기 위해 2016년 설립된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이다. 관악 1호점을 시작으로 서울과 수원에 직영 집토스부동산 16개 지점을 운영하며 직접 수집한 매물만 중개한다. 동시에 매물 수집부터 중개에 이르는 전 과정을 분업화하고 IT 기술을 통해 중개 절차를 효율화하고 있다. 이를 통해 소속 공인중개사가 중개 업무에만 집중하고 믿고 맡길 수 있는 부동산 중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돕는다. 2020년 8월 65억 원 규모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한 집토스는 원,투룸 소형 부동산에 이어 신축 빌라 분양 대행 등으로 부동산 중개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